마네킹

소설  by 정민주
찜 횟수 00 명의 후기
10,000  원
  • 배송일 : 영업일 기준 2-8일 내로 배송됩니다.
  • 환불규정: 주문 후 인쇄되므로 배송이 준비된 후에는 환불이 불가능합니다.

도서 정보

분야
소설
작가
정민주
출판형태
종이책
인쇄컬러
표지-컬러, 내지-흑백
판형
46판
페이지수
95p
출판사
부크크
ISBN
9791141011888
출판일
2023.01.17

저자 소개

자신을 찾아온 영감을 따라 소설을 쓰기 시작했다. 출간한 책으로는 영어 소설 <The Anchor>, 중편 소설 <화실에서>와 <마네킹>이 있다.

목차

머리말 5
1. 서울 바람동 바람 원룸텔 고시원 6
2. 방귀 아가씨 11
3. 곽티슈와 열화상 측정 카메라 13
4. 꿈? 이상? 그거 다 헛소리야! 16
5. 사범 K와 사범 G 25
6. 여름 휴가 후 30
7. 불쌍한 분양소 아줌마 35
8. 조금 덜 불쌍한 분양소 아줌마 41
9. 소시민들의 휴일 풍경 47
10. 이제 아무런 감정의 동요가 없다는 것 50
11. 사범 K와 가을 곤충들 55
12. 동네북 58
13. 연령대에 맞춰서 이뤄야 할 인생의 과업들 61
14. 방황 63
15. 마네킹 70
16. 여자 경찰 75
17. 자신을 마네킹의 수준으로 전락시키지 않는 사람들 78
18. 전과 같이, 아무 일이 없었다는 듯이 83
19. 힘들고 어렵지만 포기하지 않고 87
작품 해설 90
작가의 말 94

더보기

도서 정보

마음 착한 지방 처녀 조은혜는 서울의 한 연구소의 계약직 연구원으로 근무한다. 그녀는 생계를 위해 고객을 열심히 낚시질하는, 오피스텔 분양소의 한 중년 아주머니 직원을 보고 그녀가 불쌍하여 그녀를 단호하게 거절하지 못하고 그녀에게 끌려다닌다. 그리고 체육관에서 항상 맞는 역할만을 하며 일하지만, 자신의 가정을 책임지기 위해 그 직장을 그만두지 않고 인내하며 이겨나가는 20대의 태권도 사범 G를 바라보며 그에게 동질감을 느낀다.
그러던 어느 날 힘든 현실에 굴복하여 자신의 삶을 마네킹의 수준으로 전락시키고 포기해버리는 분양소 아주머니 직원을 보게 된다. 동시에 직원이 죽었는데도 하루 반나절만 소동이 있었을 뿐 바로 다음 날부터 영업을 재개하는 분양소와 그 주변의 영업점들을 보며 한 사람의 목숨을 가볍게 대하는 사회에 놀라게 되는데.......

더보기

미리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