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한 편집장의 세상을 비틀어보는 75가지 질문

시·에세이 > 에세이  by 하재규
찜 횟수 00 명의 후기
18,000  원
  • 배송일 : 영업일 기준 2-8일 내로 배송됩니다.
  • 환불규정: 주문 후 인쇄되므로 배송이 준비된 후에는 환불이 불가능합니다.

도서 정보

분야
시·에세이 > 에세이
작가
하재규
출판형태
종이책
인쇄컬러
표지-컬러, 내지-흑백
판형
A5
페이지수
327p
출판사
페스트북
ISBN
9791169291521
출판일
2022.12.05

저자 소개

하재규 작가는 대한한의사협회 소속 한의신문에서 29년 간 기자 로 근무하였으며 현재는 편집국장으로 재직중이다. 인생의 모토 는 ‘향기로운 말이 향기로운 사람을 만듭니다'이다. 저서로는 28 년 차 직장인의 좌충우돌 인생 분투기를 담은 <달려라 꼰대> 가 있다.

- 메일 : hakiza@daum.net

더보기

목차

저자소개
프롤로그
Chapter 1. 물에 물 탄 듯, 술에 술 탄 듯이

어떤 꿈들이 삶을 죽일 때
엘리자베스 여왕이 핑거볼을 들이마신 이유
호기심을 잃으면 나타나는 현상들
섬에도 사람이 삽니다
책방이 사라지면 어떤 일이 벌어질까?
세상에 이렇게 재밌는 게 없다
웃음과 눈물을 나누니 더 뜨겁더라
인공지능(AI), 그들에게 남은 과제는?
최악의 고독과 마주했다
구덩이에 빠지면 하늘을 봐
자살할 이유 30가지 쯤···그런데도 행복하다
요리사에서 총주방장까지 오를 수 있었던 비결
오래 사는 게 축복일까, 재앙일까?
시인이 생각을 나누는 심부름꾼이라고?
화장실 갈 때만 주가를 봐라

Chapter 2. 흐르는 강물은 결코 썩지 않느니

세상에서 가장 맛있는 커피는?
우리 장례식의 콘셉트는 함박웃음이어라
진짜 진짜 좋은 사진이라고 말할 수 있는 것
‘꽃으로도 때리지 말라’가 살짝 빼먹은 것
벗었던 손목시계를 다시 차려고 합니다
거절을 못하고 사기당하고 있는 줄도 모른다
이제 더 잃을 게 없다
웃으세요, 웃음이 당신의 관상을 바꿉니다
내 인생이 영화라면 분명히 해피엔딩
이혼하고 ‘축하한다’는 말 들어!
싫으면서도 좋다고 말하는 내가 싫다
장애인들이 정말로 힘들어하는 이유
수의에는 주머니가 없다
돈과 명예, 단 하나만을 선택해야 한다면?
내 키는 163cm, 정말 단신일까요?

Chapter 3. 산은 산이고, 물은 물인데, 왜 변하는가?

난 그저 명령에 따랐을 뿐이다
키리코초, 키리코초! 마법의 주문
달콤한 꿀 속의 함정 ‘허니트랩’을 아시는가?
국민위해 목숨을 건 왕을 본 적이 없다
그게 유리인줄 알았다고!
바람 같은 삶을 살다보니 이제야 알겠네
너무 절박하게 보이는 게 문제다
그가 정말로 행복한지는 알 수가 없다
범죄자와 피해자, 누가 더 고통을 받는가?
만약 사랑에도 유효기간이 있다면
주식 투자는 야구처럼, 번개처럼
강한 척 하는 건 진짜 강해서가 아니다
짧고 굵게, 길고 가늘게, 당신의 선택은?
아이가 되어보세요!
지금 당장, 세상의 모든 것을 경험하세요
그때는 맞고, 지금은 틀리다(?)

Chapter 4. 더 부드럽게, 더 강하게, 마치 물처럼

오늘 아침 영국은 고아가 됐다
정말 성격 차이로 헤어졌을까?
침묵이 다수의 광기를 낳습니다
드라마 보면서 우는 게, 뭐 어때서
당신이 선택해야 할 인생의 디딤돌과 걸림돌
그 사람의 냄새는 어디 갈 수가 없다
원금은 건드리지 말고 이자만 갖고 살라
너 때문에 산다, 너 때문에 살아
펜이 강할까, 칼이 강할까?
바벨탑과 번역가, 그 둘의 관계는?
구부린 무릎처럼 생긴 ‘7’이 제일 좋아요
너무 질 떨어져 보이잖아, 난 싫어!
함부로 혀 놀리지 않겠다
그럼 그만 둘게요
주린이의 동학개미운동

Chapter 5. 윗물이 탁해도 아랫물이 맑은 이유

기자는 낙타인가, 사자인가, 어린아이인가?
도대체 뭔 생각으로 그랬데요
공든 탑도 무너질까?
7년 동안 생각에, 생각을 거듭했더니만
저 쥐에요, 흑흑, 정말 쥐란 말이에요
한국의 곤도 마리에가 되고 싶어요
행운에도 불변의 법칙이 있다
강간 한 차례 당 징역 10년씩 총 1050년
얼마나 원한이 컸으면 그랬겠느냐
AI, 언젠가는 악마의 발톱을 드러내고 말 것
정치인들의 뇌가 가장 비싼 이유는?
인자 소리 맛 좀 알겄네
남의 살을 먹으려면 내 살도 그만큼 내줘야
나 또한 어느새 마녀가 돼 버렸다
힘내, 약해지지 마, 사랑해!

에필로그

더보기

도서 정보

‘꿈을 가져라!’ 정말 그럴까? 모두가 꿈을 가져야 할까? 꿈을 품고 한국에 온 네팔 노동자들은 안타까운 죽음을 당했다. 이룰 수 없는 꿈은 사람을 좌절시킨다.

'죄는 미워해도 사람은 미워하지 말라’ 정말 그럴까. 내가 피해자라면 어떻게 생각할까.

한 가지 주제를 다각도로 살피는 시사비평집이 나왔다. 그 과정에서 독자는 사고의 틀을 깨고 새로운 관점으로 현실을 바라보게 된다.

세상을 살짝 비틀어보고 싶다면, 이를 통해 나만의 관점을 갖고 싶다면, 이 책은 당신에게 실마리를 건넬 것이다.

더보기

미리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