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春)

시·에세이 > 시집  by 이주형
찜 횟수 00 명의 후기
5,500  원
  • 배송일 : 영업일 기준 2-8일 내로 배송됩니다.
  • 환불규정: 주문 후 인쇄되므로 배송이 준비된 후에는 환불이 불가능합니다.

도서 정보

분야
시·에세이 > 시집
작가
이주형
출판형태
종이책
인쇄컬러
표지-컬러, 내지-흑백
판형
A5
페이지수
52p
출판사
부크크
ISBN
9791137295308
출판일
2022.09.16

저자 소개

"너는 예술가가 아니다.".

지금까지 무수히 많이 들은 소리, 그리고 무수히 많은 사람이 나에게 했던 말이다.

제가 이런 말을 듣는 이유는 간단했다.

글을 쓰지 못하는 점, 이것저것 다 해보고 싶은 욕심으로 인해 모든 것을 추구하는 성격을 가졌기 때문이다.

하지만, 나는 예술을 하면서도 항상 한 가지 신념을 가지고 작업에 몰두한다.

그건 바로, 사람을 위한 예술작품을 만드는 것이다.

그래서 나는 항상 내 작품을 이렇게 말하고는 한다.
내 작품은 예술이 있어도 괜찮으니, 사람을 위한 무언가가 되었으면 좋겠다고 말이다.

더보기

목차

도서 내 목차 없음

도서 정보

미리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