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정환의 4월 그믐날 밤

기타 > 어린이/청소년  by 방정환
찜 횟수 00 명의 후기
7,900  원
  • 배송일 : 영업일 기준 2-8일 내로 배송됩니다.
  • 환불규정: 주문 후 인쇄되므로 배송이 준비된 후에는 환불이 불가능합니다.

도서 정보

분야
기타 > 어린이/청소년
작가
방정환
출판형태
종이책
인쇄컬러
표지-컬러, 내지-컬러
판형
46판
페이지수
72p
출판사
부크크
ISBN
9791137252820
출판일
2021.08.09

저자 소개

저자소개_ 방정환

서울시 종로구 야주개(현 당주동)에서 미곡상과 어물전을 경영하던 방경수의 맏아들로 태어났습니다.
일제 식민치하 사람 대접을 못 받던 불쌍하고 학대받던 조선 어린이를 위해
선구적 사업을 몸소 개척하며 우리나라 어린이 운동사에 잊을 수 없는 발자취를 남겼습니다.

1921년 5월 1일 천도교소년회를 조직하고 1922년 처음 어린이날을 선포한 데 이어,
이듬 해 1923년 제1회 어린이날을 전국 규모로 개최함으로써 ‘어린이날’을 확대 정착시켰습니다.

생전에 남긴 유일한 책은 세계명작동화집 《사랑의 선물》(1922, 개벽사)이며,
그밖에 동요 「귀뚜라미 소리」, 「눈」, 동화 <호랑이 형님>, <사월 그믐날밤>,
소년소설 <만년샤쓰>, 소년탐정소설 <칠칠단의 비밀> 등 어린이를 위해 뛰어난 문학을 많이 남겼습니다.



엮은이_ 꽃마리쌤

자가출판 플랫폼을 이용하여 계속 출판을 하고 있으며,
나에서 멈추지 않고,
위로가 필요한 분들에게 한 달에 한 분을 선정하여,
책을 출판해드리는 이벤트도 진행하고 있습니다.
세상을 좀 더 아름답게 하는 일이라 생각합니다.

더보기

목차

1부_ 4월 그믐날 밤 _18
2부_ 벚꽃 이야기 _29
3부_ 방정환 동시 _39
4부_ 어린이 찬미 _49
5부_ 방정환 명언 _63

도서 정보

소파 방정환은 어린이의 진정한 친구입니다. 어린이를 위해 한평생을 살다가 갔다고 해도 과언이 아닙니다.
방정환은 이야기꾼으로 이야기를 듣고 있으면 사람들은 너무 재미있어서 화장실에도 가지 못했다는 이야기가 전해집니다.
방정환의 동화를 읽는다는 것은 어린이들에게 큰 즐거움입니다.
<4월 그믐날 밤> <벚꽃이야기> <어린이 찬미> 따뜻한 이야기와 동시를 실었습니다.
어린이들을 사랑하고, 어린이들을 위해 몸과 마음을 바친 방정환의 이야기를 한 번 읽어 보세요.
방정환은 어린이의 가슴 속에 영원한 친구로 남아 있을 것입니다.

더보기

미리보기